0
 100398   4016   1
  View Articles

Name  
   iswear 
Subject  
   단도직입적인 생각 한가지 올려봅니다.

흔히들 통일을 바란다고 합니다.

그러데 통일이후 어떻게 하자는 것인지에 대해서 따져보면

답변을 잘 못하곤 합니다.

" 자 통일이 되었습니다, 그 다음 뭘 어떻게 할까요? 뭘 어떻게 하고 싶은가요?"

이 질문에 모두들 곤란스러워 합니다.

막연한 통일...그래서 위험하다고 생각합니다.

부부싸움 끝에 이혼을 하고선 아이들을 위해 다시 합쳐보지만

또 다시 싸웁니다. 이전보다 더 격렬하게....

차라리 아니만났어야 좋았을 사람들이지요..

5.18 관련해서 저는 마찬가지로 쓸데없는 걱정을 하고 있는 사람입니다.

" 5.18 이 북괴의 만행으로 드러났다. 자 이제부터 어떻게 하면 좋겠습니까?

무엇을 어떻게 하자는 겁니까?" 라는 질문에

사람들은 또 뭐라고 답변할지 궁금해져 옵니다.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일단 잘못된 역사를 바로 고쳐 잡는 것이 순서라

생각합니다. 그 다음 북괴의 만행에 대한 고발입니다.

그 다음 안보의식에 대한 고취이고 화합이라고 생각합니다.

마누라가 갈보짓을 했다고 죽일 수는 없다고 봅니다.

정말로 아내를 사랑한다면 용서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남편의 사랑을 확인 시켜주고 신뢰를 주어 두번 다시 갈보짓을 못하게

만들어야 할 것이 아닌가 생각해 봅니다.


전정환
모두 용기와 인내로서 대동 단결하여 이 망국 사태를 조용하게 압제 해야합니다.
마음으로 정신으로 힘으로 몸으로 자금으로 노력으로 봉사로 정보로 눈으로 얼굴로 용단으로 모두 들고 일어나 애국엔 가릴 것이 없다고 진실로.
 2009/11/20    

낭만검필
iswear 님은 2진이 아닙니다. 가지 마십시요. ~~~~~  2009/11/20    

달마
iswear님 말씀대로 진실규명의 최종 목적은 용서와 화해에 있습니다..... 여타 회원들의 사기를 위해서라도 물러간다는 얘기는.....  2009/11/20    

지만원
iswear님, 올인코리아에 2진이 있습니다. 강재천의 글과 비슷합니다. 거기에 가보십시오  2009/11/20    

지만원
지만원에 대한 테러의 가능성 의심된다

광주사태에 북한군 개입 의혹제기한 지만원 보호해야

조영환 편집인


5.18 재판은 진행중에 있고 다음 재판 기일은 1월 14일에 잡혀있는 지만원 박사의 아파트에 안양경찰서에서 왔다는 3사람이 11월 15일 급습하여 보수인사에 대한 탄압이나 테러가 아니냐는 소동이 벌어졌다. 지만원 박사에 따르면, "(15일 경찰 3명이 지만원 박사의 아파트에 벨을 누르길래) 필자가 구멍으로 보며 누구냐 했더니 경찰이라 했다. 경찰이 왜 왔느냐 했더니 문을 열어주면 신분증을 보여주겠다 했다"고 한다. 이에 부인이 "경찰이 왜 왔어요?" 하니까 경찰이라 한 사람들이 "자전거 때문"이라고 해서, 부인이 "우리집은 자전거가 없고, 자전거와 아무 상관없으니 가라고 했다"고 한다. 이런 일들은 최근 민감한 사안들에 많은 글을 써온 지만원 박사에 대한 테러가 의심되게 만든다.

지만원 박사는 "이웃을 통해 알아보니 경찰은 안양경찰서 보안과라 했고 3명인데 관리소로 갔다"고 주장했다. 지만원 박사를 체포하러 경찰이 파견되었는지를 알아보기 위해서 안양경찰에서 문의했다는 한 보수인사는 "안양경찰서에서 지만원 박사에게 경찰을 보낸 적이 없다"는 대답을 받았다고 전한다. 그렇다면, 경찰을 위장한 간첩이거나 폭력배일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이에 지만원 박사의 시스템클럽 회원들을 중심으로 '지만원 테러의 가능성'이 제기됐고, 우익인사들도 전화로써 지만원 박사의 안부를 서로 묻기도 했다. 네티즌들도 지만원 박사의 안부에 큰 관심을 드러냈다. 국민생활안전운동 전정환 총재는 "국민의 신변은 철저히 보호 돼야 한다"는 성명을 발표하기도 했다.

최근 북한군의 광주사태 개입문제 등을 둘러싸고 지만원 박사는 무차별적 공격을 상대에게 퍼부어 테러를 당할 위험성이 없지 않을 것이다. 또 좌익세력과 싸우는 범우익인사들에 대한 지나친 공격(혹은 예민한 선견?)으로 지만원 박사는 불필요한 적들을 만든다는 인상을 받기도 한다. 지만원 박사의 독불장군식 치고 나가기가 희생을 자초하는 측면도 없지 않다고 몇몇 우익인사들은 걱정했다. 범우익진영의 애국인사들과 애국기관들에 대한 작은 흠결을 덮어두고 큰 맥락의 동의에 따라 대동단결하는 일이 아쉬운 우익의 현실에서, 지만원 박사에게 화이부동의 정신이 더 필요하다는 인상을 개인적으로 받는다. 직관이 강하고 집요한 성격의 지만원 박사에게 운명적으로 적이 많이 생길 것이다.

하지만, 광주사태에 대한 북한군 개입문제는 지만원 박사의 독보적인 주장으로 반드시 사회적으로 공개된 토론을 통해서 진위여부가 밝혀져야 한다. 이제 광주사태에 개입했다고 주장하는 탈북군인의 신원까지 들먹여지는 상황에서 지만원 박사의 '광주사태에 북한군 개입' 문제 제기는 매우 중대한 사안이다. 지만원 박사는 국정원과 같은 공안기관의 한계를 급하게 매도하는 것 보다는 늦더라도 여유를 주면서 협조를 구하는 것이 더 나은 전략으로 보인다. 북한군의 광주사태 개입이라는 초대형 의문을 제기한 지만원 박사에 대한 남북한 좌익세력의 테러가 가능할 것이다. 지만원 박사 뿐만 아니라, 우익인사들에 대한 신변보호가 필요한 시기이다.

자신의 아파트에 찾아온 3명의 괴한들이 과연 안양경찰서 소속인지, 아니면 테러리스트인지를 가름해달라며 지만원 박사는 안양경찰서를 상대로 다음과 같이 고소장을 써서 공개했다. 혹시라도 경찰을 사칭한 북한의 간첩이나 남한 좌익세력의 폭력배일 가능성에 주목해야 할 것이다. 이제 코너에 몰린 남북한 좌익세력은 자신들의 망국적 사기와 폭력을 지적하는 우익인사들에 대해서 테러를 가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대한민국의 성공과 번영에 대한 증오와 질시 밖에 없는 남북한 좌익세력은 이제 사회의 저변으로 숨어들어서 애국적 우익인사들에 대한 테러와 폭력을 가할 가능성을 공안당국도 경계해야 할 것이다. [조영환 편집인: target=_blank>http://allinkorea.net/]
 2009/11/20    

iswear
네 ! 알겠습니다. 박사님  2009/11/20    

새벽달
용서도, 화해도 피해를 입은 사람이 해야 되고 용서와 화해는 가해자가 진심으로 반성하고 뉘우칠 때 가능합니다.
지금 가해자들은 적반하장 격으로 막판으로 몰아 가는데 지금 단계에서 무슨 용서와 화해가 가능 하겠습니까?
그리고 그 가해자들중에 우리 정부와 사회 각층을 주도하는 인물들 대부분이 자유로울 수 없습니다. 과연 어느 누가 지금 5.18로부터 자유로울 수 있습니까? 대통령? 국회의원? 장관? 대다수의 언론인? 법조인? 고위 공직자? 종교인? 사이비 우익?
이들중 진실로 5.18에서 자유로울 수 있는 사람은 별로 없습니다.
그런데 5.18 규명이 제대로 될 것 같습니까?
5.18 진실규명과 청산은 대다수의 국민들이 각성하고 사회 전반에 걸친 혁명적인 조치없이 불가능 하다고 생각합니다.
즉, 지금의 정치인들을 선거에 의하든 어찌ㄷㅚㅆ든 싹 물갈이 해야 가능하겠지요.
이들 기득권자들은 자신들의 기득권을 지키기 위해 발버둥치고 있는데 어찌 이것이 쉽겠습니까?
노태우 정권시절에 청문회를 상상해 보세요. 벌떼같이 달려들어 있지도 않은 발포명령자 내놔라. 민주화를 해친 독재자다, 악마다. 이렇게 외치던 사람들이 지금 대부분 여의도에서, 세종로에서, 과천에서 행세하는 사람들 입니다.
멀고도 험한길을 걸어갈 각오가 없이는 불가능 합니다.
그리고 일부 우익이라는 사람들 중에는 이런 기회를 빌어 5.18 법정투쟁을 하겠다는 명목으로 손을 벌리려는 사람도 있습니다.
 2009/11/20    

현우
"이런 기회를 빌어 5.18 법정투쟁을 하겠다는 명목으로 손을 벌리려는 사람도 있습니다." → 강머시기 얘기하는거지요?
눈감으면 코 베어 간다는 속담이 있었습니다.
요즘은 눈좀 뜨볼래? 눈알좀 빼가게... 세상인듯!
 2009/11/20    

이강현
저는 현우님 말씀에 쓴웃음부터 나왔습니다
정말 무서운 세상입니다!!!!!
 2009/11/20    

장학포
지박사님을 비롯한 모든님들의 말씀에 공감합니다. 그런데 상황이 여기까지 온 데에는 바로 5.18재판으로 인한 저들의 발악은 테러로 이어질게 분명 하겠읍니다.그것 말고는 그들이 정상적인 답변은 할수가 없게 되어 있으니까요!그들은 그들의 전공,전유물인 테러 밖에 없다는것을 우리는 경계해야 합니다."지"박사님의 안위가 그 어느때보다도 위험하겠읍니다.앞으로 가야할길은 수많은 고개를 넘어야 할것입니다.우리님분들! 이럴때모두가 한마음으로 힘과,지혜를 뫃아야 하겠읍니다.  2009/11/20    


no
C
subject
name
date
hit
*
:::
  아고라에 5.18에 대한 이슈청원중입니다. [25]

우주
2009/10/31 5294 475
:::
  글쓰기 회원님들의 주의사항 [10]

systemclub
2007/05/20 19553 654
:::
  시스템클럽 후방진지(해외선차단) [13]

지만원
2009/06/02 10250 568
:::
  5.18(압축본)뚝섬무지개,시스템경... [9]

지만원
2008/12/29 18928 812
100394
  잠시 들어와 보니 새로운 홈페에지 역사가 열렸네요^^

proview
2009/11/22 4358 615
100393
  구 홈페이지도 당분간은 운영했으면 합니다. [1]

우주
2009/11/21 3545 635
100392
  한국적 민주주의의 토착화 [1]

쳐부수자북괴군
2009/11/21 3935 600
100391
  어제 12시를 기해 새홈페이지가 열렸는데.... [3]

systemclub
2009/11/21 3263 500
100390
  왜 홈페이지를 느닷없이 바꿔버렸는가? [5]

김종오
2009/11/21 4137 578
100389
  새 홈페이지 회원가입을 다시 해야 로그인이 됩니다.

systemclub
2009/11/20 2902 435
100388
  새홈페이지 열립니까 ? [10]

systemclub
2009/11/20 2840 477
100387
  관리자님 시스템클럽 홈페이지가 바뀐것으로 열리고 있는지요? [11]

현우
2009/11/20 3080 449
100386
  5.18에는 대한민국이라는 국가의 자존심이 걸려있습니다.

iswear
2009/11/20 3420 565
100385
  5.18 우리 손으로 해결못하면 미국과 일본이 해결하는 수 있다. [1]

iswear
2009/11/20 3350 498
100384
  會員님들께로 한가지 부탁을 합니다.

정상훈
2009/11/20 4075 632
100383
  ‘성남 궁전’ 혼나고도 3억짜리 호화 개청식한 성남시! [6]

현우
2009/11/20 3330 502
100382
  박원순변호사 국민토론회 할만한 자신감이 없는가? [1]

김진철
2009/11/20 3258 497
100381
  아침에 들어보는 애국가 [12]

달마
2009/11/20 3168 467
100380
  북핵 제거에 대한 나의 생각! [2]

전정환
2009/11/20 3076 454

  단도직입적인 생각 한가지 올려봅니다. [10]

iswear
2009/11/20 3357 453
100378
  화려한 사기극 5.18의 실체를 읽고(펌) [9]

이도희
2009/11/20 5019 619
100377
  골목강아지 [1]

김경종
2009/11/20 2778 491
100376
  지만원 박사님, 당장 강재천을 축출해 주십시오! [4]

변호사
2009/11/20 4054 589
100375
  동영상과 사진 확보가 중요한 것 같습니다. [7]

우주
2009/11/20 3505 497
100374
    [re] 동영상과 사진 확보가 중요한 것 같습니다. [3]

지만원
2009/11/20 10574 1171
1 [2][3][4][5][6][7][8][9][10]..[4016] [next]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tyx